가끔 5,60년대의 영화에 나오는 자동차를 보게 되면 아주 독특한 스타일의 디자인이 눈에 들어 옵니다. 자동차 후미쪽에 하늘로 높이솟아 있는 모습이 마치 물고기 지느러미와 같다 하여 테일핀<Tail-Fin>이라고 불리는 이 디자인은 2차 세계대전이 끝나고 생겨난 'Populuxe'세대에게 스피드와 유행을 선도하는 감각의 상징으로 여겨져 폭발적인 인기를 끌게 됩니다.

1948년 캐딜락 시리즈62

P-38 라이트닝

1951년 뷰익 Le Sabre


테일핀은 자동차 디자인의 전설적인 인물로 알려진 GM의 수석 디자이너 할리 얼<Harley Earl>이 2차 세계대전 중 맹활약을 떨쳤던 미공군의 P-38 라이트닝<Lightning>이라는 전투기에 달린 두개의 꼬리 날개에서 힌트를 얻어 1948년 캐딜락 시리즈 62<Cadillac Series 62>모델에 처음 반영하며 첫 선을 보이게 됩니다. 하지만 그 모양은 테일핀 스타일의 전성기에 비해 아주 작은모습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후 대중의 인기가 테일핀에 집중하자 GM의 모든 차종에 테일핀 스타일을 반영하게 되고 1951년 발표한 뷰익자동차<Buick>의 Le Sabre컨셉<Concept Car>은 결정적으로 5,60년대의 자동차 디자인에 큰 영향을 끼치게 됩니다. 그후 크라이슬러의 자동차 디자이너였던 버질 엑스너도 테일핀 스타일의 자동차를 선 보이는 것을 계기로 다른 자동차 회사로 급격히 퍼지게 되어 동시대의 트랜드로 자리잡고 널리 확산되기 시작합니다.

1956 Ford Thunderbird

1959 Eldorado Convertible


처음 테일핀은 유선형의 아름다운 곡선을 가진 모습으로 시작되었지만 50년대 후반 크롬도금 장식과 함께 폭발적인 인기를 한 몸에 받자 캐딜락은 59년형 엘도라도 컨버터블<Eldorado Convertible>에서 상상을 초월하는 스타일의 테일핀을 선보이게 됩니다. 자동차 100년의 역사에서 미국인들이 가장 가지고 싶은 자동차로 손 꼽히는 엘도라도 컨버터블은 화려함의 끝장을 보여 주려는 듯 직선을 가미한 데다가 날카롭고 높아 차량 하부 스커트에서 무려 107cm나 되었다고 합니다.

1961 Mercedes-Benz W110 190D

1960 Peageot 404


또한, 미국 자동차 디자인을 지켜 보고 있던 유럽의 자동차 회사에서도 테일핀 스타일을 모방한 모델을 선보이게 됩니다. 벤츠에서는 헤크플로스<HeckFlosse>라는 별명으로 달리 불리우며 4도어 세단인 W111(코드명)모델에서 낮고 작은 디자인으로 사용한 것을 시작으로 1972년 마지막 생산된 W108/109모델까지 그 모습을 남기게 됩니다.

1956 Chrysler New Yorker

1955 DeSoto Fireflite


權不十年이라고 했던가요. 60대초 최고 전성기를 끝으로 테일핀은 점차 대중들의 관심에서 벗어나 그 모습은 급격히 사라져 갔습니다. 하지만 1980년대초까지 자동차 디자인에 영향을 주며 아래 위로 길쭉한 후미등을 가진 뒷모습으로 흔적을 남기게 됩니다. 특히, 캐딜락은 과거의 영광을 잊지 못하는지 90년대 초까지 테일핀 스타일의 흔적을 가진 길쭉한 후미등을 고집하기도 합니다만 이후 Allante모델에서는 완전히 사라지게 되죠.
하지만 옛날의 영광은 언제나 그리운 법일까요? 캐딜락은 미래 지향적인 날카로운 엣지를 살린 스타일을 추구하며 젊고 스포티한 감각으로 완전히 탈 바꿈을 시도한 CTS의 뒷모습을 통해 흔적이나마 테일핀 스타일을 성공적으로 살려내고있습니다.

대중의 감각적인 트랜드는 너무나 빨리 변해 디자인의 세계도 혁명적이라 할만큼 숨가쁘게 변해왔습니다. 하지만 근래에 일어나고 있는 복고<Retro>에 대한 열풍은 자동차 디자인에도 많은 영향을 끼쳐 과거의 자동차들이 하나씩 부활하고 있어 앞으로 어떤 모습으로 변화해 나갈지 기대해 봅니다.



Posted by 빨간여우

댓글을 달아주세요:: 악플이나 쓰는 당신은 MB같은 넘, 스팸이나 보내는 당신은 미친소

  1. 2008.10.08 18:0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옛날 자동차가 클래시컬한 모습이 맘에 드네요. 저런 차 타고다니면 눈길 확 잡아끌겠어요^^
    • 2008.10.09 23:2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ㅎㅎ강남가서 야타족하면 먹힐까요...^^;;
      오늘 출장을 다녀오니 어제 도착해 있었습니다....
      빨리 먹고 싶은데 내일이나 되야 먹을 수 있겠네요...
      감사합니다...^^
  2. 2008.10.08 20:5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도로위에서 단연 사람들의 시선을 확 붙잡겠지요..
    • 2008.10.09 23:3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ㅋㅋ 저는 눈길보다 여자들의 마음을 확 붙잡고 싶은데요...^^..
    • 2008.10.09 23: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빨간여우님~ 제가 보내드린 걸 드시면 궁둥이가 오리... ㅋ
  3. 2008.10.08 21: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런 클래식함이 50년대 미국의 황금기를 반영했죠.
    • 2008.10.09 23:2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렇습니다.아마 미국 자동차회사들의 최고 황금기로 기록될 정도였죠..전쟁후 소비자의 욕구가 잘 반영된 디자인의 자동차가 많이 나오면서 60년대 떡판 스타일의 자동차보다 훨씬 아름다운 자동차들이 즐비하죠...지금의 유선형과는 또 다른 모습을 보여 주는 곡선 스타일은 지금도 흉내낼 수 없을 것 같네요....
  4. 2008.10.08 22: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꽤나 테일핀 애호가라는...ㅎ
    • 2008.10.09 23:2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ㅎㅎ그러셨군요..J준님 차에 한번 적용을 시켜 볼까요?ㅋㅋ
  5. 2008.10.09 00:4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쥔장님, 조위에요~ 혹시 "Nercedes-Benz W110 190D" 가 "Mercedes-" 제가 좀 무식해서...^^...
    • 2008.10.09 23:3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억!! 이럴수가 지적 감사합니다. 어떻게 글한번 쓰면 오타와 전달이 잘못되는 것이 많네요.. 신경을 더 써야하는데, 죄송합니다..^^
  6. 2008.10.09 15:2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
    저거이 비행기 날개를 본뜬거였군요~
    신기신기~
    역시 빨간여우님~
    • 2008.10.09 23:3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어떤 분들은 이름만 보고 물고기 지느러미라고 우기시는데, 비행기 꼬리날개가 맞습니다. 참, 개구리 포스팅은 어떻게 되셨어요... 저두 궁금한데요...
  7. 2008.10.09 20:3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그렇군요...멋있습니다...^^

    저도 저런 차 하나 끌고싶습니다. 한 70년대걸로 ㅋ
    • 2008.10.09 23:3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70년대의 어떤 차를 원하실까요...김치군님은 음,,,여행을 다니시려면 지프형이어야 하지 않을가 싶네요..^^
    • 2008.10.09 23:4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음.. 67년식 임팔라 같은건 어떨까요? ㅋ

      뭐.. 우리나라에선 구할수도 없는 차지만;;
    • 2008.10.12 02: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제가 사진이라도 드릴까요...^^
  8. 2008.10.10 00: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예전 차의 디자인은 투박해 보이지만 너무 멋스럽네요..
    요즘차보다 더 멋져 보여요~
    • 2008.10.11 01:2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ㅎㅎ 투박스러운 것도 사실이지만 왠지 정감이 가는 모습들 아닌가요...
      우주인님, 휴일 편안하고 행복하게 보내세요...^^
  9. 2008.10.10 12:3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크래식한 디자인들이 훨 예술적이네요....요즘 신차들은 모양은 날렵하고 보기좋은데 중후한 멋이 부족한것 같더군요......
    • 2008.10.11 01:2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도 동감입니다. 중후함과는 너무 거리감이 있겠죠. 하지만 클래식컬한 저 모습에서 따뜻함과 젠틀한 모습이 엿 보이는 것 같습니다...
  10. 2008.10.10 13:3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자동차.. 언제쯤이면 날아다닐까요?ㅋㅋㅋ
    • 2008.10.11 01:3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게,,,한 5,60년전에는 21세기에 날 수 있다고 했는데, 어떻게 됐는지 잘 모르겠네요..^^;;;..하긴 난다난다한지가 한참된것 같습니다...ㅋㅋㅋ
  11. 2008.10.10 13: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자동차를 잘 모르는 오픈양의 눈에는
    그저 다 멋져보인다는.
    클래식한 느낌이 참 좋네요`~
    • 2008.10.11 01: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느끼신데로 믿으시면 될 것 같네요...다른 분들도 오픈님과 같은 생각들이시거든요...ㅋ

      주말을 즐겁게 보내시구요...행복하세요....^^
  12. 2008.10.11 06: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제 곧 날아다니는 자동차가 나오는 건가요?? 근데 자동차가 날면... 비행기로 봐야하는 거 아닌가요?? ㅋㅋㅋ
    • 2008.10.12 02:2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러게요,,,뭘로 봐야할까요...포스팅꺼리가 하나 생겼군요...ㅋㅋㅋ
  13. 2008.10.11 23: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몰랐던 정보하나 알고 갑니다.~
    애들한테 자랑해야겠어요~
    '너 테일핀이라고 알어?'
    • 2008.10.12 02:2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ㅎㅎ 감사합니다. 그런데 친구들이 안다면 어쩌죠...^^a
  14. 2008.10.12 00:2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안녕하세요.티스토리 입니다^^


    회원님의 포스트가 현재 다음 첫화면 카페.블로그 영역에 보여지고 있습니다. 카페.블로그 영역은 다음 첫화면에서 스크롤을 조금만 내리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님께서 작성해 주신 유익하고 재미있는 포스트를 더 많은 분들과 함께 나누고자 다음 첫화면에 소개 하게 되었으니, 혹시 노출에 문제가 있으시다면 tistoryblog@hanmail.net 메일로 문의주시기 바랍니다.
    앞으로도 티스토리와 함께 회원님의 소중한 이야기를 담아가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2008.10.12 02:2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언제나 관심을 가져 주셔서 감사합니다...^^
  15. 정마담
    2008.10.12 22:05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엄마표 학습지 지도법 카페 ( http://cafe.daum.net/edumom
  16. 2008.10.16 19:5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클래식카는 볼수록 사람을 두근대게 만드는 매력이 있어요
    • 2008.10.17 09:2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럼 클래식카를 사랑하세요...^^;;;;;

      저도 마찬가지입니다. 클래식카를바라보면 이제까지 지나왔을 세월의 향기가 숨었는 것 같아요. 그리고 지금의 자동차들이 성형을 통한 아름다움이라면 클래식카는 생얼의 아름다움 이랄까, 여튼 매력 덩어리입니다...^^
  17. 2008.10.17 14:1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게임에 등장해 주면 참 좋을텐데 말이죠..;ㅂ;
    • 2008.10.20 12:1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오호! 좋은 아이디어인데요...
      갑자기 머리에서 떠 오르는게 있습니다..
      하지만 컴맹인 제가 하기에는ㅠㅠ
      무진군님이 도와 주실려나...
  18. 2008.10.20 12:1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어엇..도와드리면 게임에 등장할런지요..ㅎㅎㅎ
    • 2008.10.21 21:1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잘만 보이시면 주인공으로도 가능할 것 같네요..물론, 약간의 성의(?)를 보이셔야겠죠...ㅋㅋㅋㅋㅋㅋ


BLOG main image
by 빨간여우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26)
부릉부릉 자동차 이야기 (71)
보고읽은 이야기 (9)
도란도란 이야기 (18)
투덜투덜 이야기 (5)
컴맹이 말하는 컴얘기 (8)
08년 8월 31일이전 (211)
알려고하지 마셈 (3)

달력

«   2021/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