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겨울 아침에 차를 타면 너무 추워서 몸을 오들오들 떨다가 송풍기에서 따뜻한 바람이 나오기 시작하면 너무나 포근하고 좋습니다. 하지만 간단하게 엔진의 열을 이용한 열풍기가 옛날차에는 언제부터 달려 나왔는지 알수는 없으나 1924년 1월에 발간한 포퓰러 메카닉스(Popular Mechanics)라는 과학 잡지에서는 지금은 웃을지 모르는 아주 초보적인 히터에 대한 이야기를 다루었군요. 아마 당시에는 획기적인 발명품이었던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마 옛날에는 추운 겨울에도 차안에 히터가 없어서 많이 추웠던것 같습니다. 물과 엔진의 열을 사용하여 차량 실내에 가정에서 쓰이는 라디에이터 모양의 기구가 놓여져 실내를 따뜻하게 덥혀주고 있는 모습입니다. 배기 가스를 대신해서 사용하여 깨끗하고 냄새가 없으며 밸브로 조절이 가능하다는 기사와 소음과 카본, 검댕으로 부터 자유롭다는 내용을 보니 이전에는 아마 배기구로 빠지는 매연을 이용하여 실내를 덥혔던것 같네요.

이런 조그만 발명들이 어우러져 지금의 자동차로 발전되어 왔다는것이 놀랍습니다.




Posted by 빨간여우

댓글을 달아주세요:: 악플이나 쓰는 당신은 MB같은 넘, 스팸이나 보내는 당신은 미친소

  1. 2008.01.31 17: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우 그렇군요. 저 정도로도 굉장히 따뜻할것같아요.
    그나저나 저 여자분 다리는 그림으로 그린것같네요.ㅎ
  2. 2008.01.31 19:4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신기하군요..그당시에도 히터가 있었다는게...
    히터기가 웃기긴 하지만 말씀하신것처럼 그당시에는 획기적인 발명품이었겠죠..
    • 2008.01.31 20: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히터의 첫모습에서 왠지 더 따듯함을 느낍니다..^^
  3. 2008.01.31 20:2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18세기말~19세기초의 모습이 담긴 흑백 그림들을 오늘 잔뜩 보고 왔는데 ㅎㅎ 재밌네요~
    • 2008.01.31 20: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자동차 사진도 많이 보셧나요....
    • 2008.02.01 14: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음. 그러고보니 자동차는 없고 기차는 있었던듯한..;;
  4. 2008.01.31 21:3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예전에는 이런 아이디어도 정말 획기적이였겠죠....^^
    재미있는 내용 입니다...^^

    잘읽고 갑니다...^^
    • 2008.02.01 00: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ㅎㅎ 감사합니다.
      저도 비퍼플님의 집으로 가겠습니다..^^
  5. 2008.01.31 23:0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역시 사람의 지혜는 대단합니다!! 덕분에 참 편리한 세상이 되었습니다. ^^
    • 2008.02.01 00:5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런 조그만 발명이 오늘을 있게 했다니 지금을 살아가며 만끽하는 저희들이 감사해야할 과거의 선물들입니다..^^
  6. 2008.01.31 23:24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더울때는 -_- 얄짤업네요
    • 2008.02.01 00:5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밸브가 있다니 잠그면 되지 않을까요...ㅋㅋㅋ
  7. 2008.02.01 00:2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 최초의 히터라.. 정말 이런 것을 통해서 자동차가 많이 발전해왔을듯..^^
    • 2008.02.01 00:5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지금 우리는 아주 많을 걸 누리고 살고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8. 2008.02.01 00: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의자밑에 넣어 발보다 엉덩이를 따뜻하게 했어도 좋았을것 같아요
    ㅋㅋ

    겨울에 좌석버스타면 히터나오는 자리 밑에 앉아서 발대고 있으면 따뜻해서
    찾아서 앉는다는;;;ㅋㅋ
    • 2008.02.01 00: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것도 좋은 생각이네요..그건 지금도 없는 자동차가 많은걸 보니 조금 어려운 모양입니다...여름에는 에어콘 송풍기밑을 찾으시겠군요..^^
    • 2008.02.01 01:1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찬바람을 싫어해서 그런 싫어요^^ㅋㅋㅋ
    • 2008.02.01 01:1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찬바람을 싫어 하시는거 보니 천상 여자이시군요(?)..ㅋㅋ 많은 여자분들이 너무 찬바람을 싫어하시더군요..아마 본능일듯 합니다..^^
  9. 2008.02.01 01:4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군용차의 히터가 생각이 나는군요..ㅎㅎ
    • 2008.02.01 15:2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ㅎㅎㅎ군용차 히터가 이렇게 생겼나 보죠...^^
  10. 2008.02.01 11:2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역시나....
    옛날이나 지금이나 사람의 머리는 대단하군요....


BLOG main image
by 빨간여우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26)
부릉부릉 자동차 이야기 (71)
보고읽은 이야기 (9)
도란도란 이야기 (18)
투덜투덜 이야기 (5)
컴맹이 말하는 컴얘기 (8)
08년 8월 31일이전 (211)
알려고하지 마셈 (3)

달력

«   2021/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