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t 1부터 보실려면 아래를 클릭해 주세요.
러시아의 <스노우모빌 SnowMobile>이야기 Part 1


이글은 이전의 글을 수정, 보완하고 모자란 것을추가한 글입니다.

이전의 소중한 댓글들을 그대로 살려 두었으니 이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세계 대전이 끝난 후

독일의 'Opel'을 그대로 카피해 놓은 듯했던 러시아의 'Victory' 'Pobeda'같은 자동차를 기초로 헬리콥터 기술자로 유명한 I. Kamovrk는 1959년 또다른 에어로 모델을 설계하여 시베리아 지방에서 우편물 배달과 승객 수송용으로 사용하게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60년대에 만들어진 모험심 많은 젊은이들을 위한 모델의 탄생

'Veterok'이라는 민간용 모델은 오랜동안 계획되었으나 몇대의 프로토타입만이 생산 되었을뿐 대량 생산으로 이어지지는 못했습니다. 오프로드에서 모험을 경험하고픈 사람들에게 Jeep형의 자동차를 대체할 만큼 큰 메리트를 주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 사이즈로 보실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KA-30...대형 운송 수단으로의 발전을 꾀하다.

아래의 컨셉트는 극지방을 탐험하고픈 젊은층을 대상으로한 크고 화려하며 다목적 기능과 빠른 속도를 가진 디자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업용과 승객 운송, 앰블란스등의 다양한 레이아웃을 가지기도 합니다.

부력기구를 연결하여 강이나 바다에 띄울 수있는 모델로 눈과 얼음지역을 벗어난 곳에서도 운행이 가능하도록 계획되기도 합니다.(1969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날의 수상비행기와 흡사한 모습으로 변해버렸네요.

최근까지 사용되었던 모델로 눈과 얼음 그리고 수상에서까지 쓸 수 있는 모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지만 70년대에 들어서 정부와 생산자들의 무관심에 생산은 줄어들어 이후 적은 숫자의 스노우모빌만이 만들어졌고 이젠 그 명맥마저도 퇴색되어 버려 창의적이고 유용했던 스노우모빌은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져 갈 뿐 이었습니다.

1937년에 구소련의 한 과학잡지에 실린 이야기로 끝을 맺어야겠군요. Georgi Pokrovski라는 엔지니어는 극지방을 안전하고 편안하게 탐험하기 위해서 배와 같은 모습의 형태를 가진 무려 1000톤 가량의 요새와 같은 스노우모빌 'Arctic Amphibian Tank'을 설계하려고 했었지만 무산되었습니다. 바로 아래 그림인데요. 바다에서는 함선으로 사용하고 얼음위에서는 캐터필러 트랙을 이용할 계획이었다니 놀라움을 금할 수 없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빨간여우

댓글을 달아주세요:: 악플이나 쓰는 당신은 MB같은 넘, 스팸이나 보내는 당신은 미친소

  1. 2008.01.08 17: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 재미있겠네요. 타보고 싶어요...
    근데, 뒤쪽이 넘 위험해 보여요.
  2. 2008.01.08 18: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ㅎㅎ 러시아 시베리아 관광 상품으로 이용해도 좋을것 같습니다..
    • 2008.01.08 23:4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러면 좋을 것 같은데 생산이 중단되고 해서 낡은 차량만있어 이젠 거의 운행을 안한다는군요.. 관광용으로 좋을 것 같은데 참...
  3. 2008.01.08 18: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 진짜 멋있네요. 자동차도 되고... 썰매타는기분일까요?
    저도 타보고 싶어요.ㅋㅋ
    • 2008.01.08 23: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무래도 반반의 기분을 가질듯 하네요...^^
  4. 2008.01.08 20:1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디자인이 멋있어요. +_+)
    • 2008.01.08 23: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빈티지한 스타일을 좋아하시는 분에게 좋겠죠...^^
      dende님 방문 감사합니다...^^
  5. 2008.01.08 20:3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그래도 팬이 뒤에 달렸으니 소음이 아주 심하진 않을듯하기도 하네요
    속도도 잇을테고 타보고 싶네요 ㅋㅋ
    • 2008.01.08 23: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럴 수도 있겠군요...저는시끄럽다고만 생각했는데...
      긍정적인 박춘호님의 생각을 인정합니다...ㅋㅋㅋ ^^
  6. 2008.01.08 21: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자동차+헬기+ 썰매기분?^^
    ㅋㅋ
    • 2008.01.08 23: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어떤 기분을 더많이 느끼시면 좋겠나요????
  7. 2008.01.08 22:3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야 프로펠러가 달렸네요..^^전 개인적으로 썰매에 프로펠러를 한번 달아보고 싶습니다~!
    • 2008.01.08 23: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우리집 선풍기 하나 드릴까요...ㅋㅋㅋㅋㅋ
  8. 2008.01.08 23:29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어떤 기분일지 궁금하네요.
    아.. 타 보고 싶다. ^^;
    사진을 보고 있으려니 갑자기 007영화가 생각난다는.. ^^*
    • 2008.01.08 23: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007에 아기곰....
      본드걸에 하이디님이 하시면 제가.....
      제작을 해 볼까요...^^
    • 2008.01.09 14:0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기곰의 캐스팅은 적절하지만..
      하이디가 본드걸하면 그 영화 보나마나 망합니다. ㅎㅎㅎ ^^*
  9. 2008.01.09 00:1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흑... 낯설어서 그런가.. 모양새에 웃음이 나네요.ㅋㅋㅋ이런거 첨봐요~ㅋ
    왠지 꼭 한번 탑승하고 싶어지는걸요. 귀마개하고요.ㅋㅋ 헌데 없어졌다니 그런 기회는 오질 않겠죠?
    역시.. 아이디어를 훔쳐서 달아봐야 할까나... ㅋㅋ;;
    최초로 무언가를 한다는건 정말 멋진 일 같아요. 이런걸 만든 모든분들 너무 존경스럽네요.
    • 2008.01.09 10: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최초라는 수식어를 달기까지 얼마나 많은 노력이 들어갔는지를 안다면 절로 존경심이 생기겠죠...좋은 아이디어인데 사장된 것 같네요..한번 만들어 볼까요...^^
  10. 2008.01.09 01:4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왜그런지 비행기가 뒤로 가고 있다는 느낌이 드는 것을 왜일까요..ㅋㅋ
    • 2008.01.09 10:4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오우! 날카로운 관찰력이었습니다...거꾸로 가는 비행기...헤헤..^^
  11. 2008.01.09 02:1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주 신기하기만 합니다. 변천사를 본다는건 언제나 즐겁네요.
    • 2008.01.09 10:4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너무 성의가 없는 것 같아 걱정이었는데 잘 봐주시니 감사합니다...^^
      스킨은 정리가 돼셨나요?
  12. 2008.01.09 10: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거 갑자기 007이 생각나는 이유는?!
  13. 애플준
    2008.01.17 14:3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제 달아이 유치원 과제를 하다 요기까지 왔는데요 저 사진좀 몇장 가져가면 안될까요? 낼 발표인데 자료 구하기가 힘들어서서요
    • 2008.01.18 00: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딸아이 공부를 위한 거라면 할 수 없죠...^^
      가져가세요....^^
  14. 2008.12.10 11:4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지금은 거의 안쓰니.....

    뭐 쓰는 동네가 있던가요?
    • 2008.12.10 13:5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세피아님, 너무 비관적이시당~~~ ㅋㅋ

      이것도 자동차 역사의 하나인데 기억해 야죠...^^
  15. 2008.12.10 11:56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렇게 멋진 작품들을 혼자보기엔 넘 아까워용~~ 아그들에게 보여주고싶어지는데욤.
    자동차 같기도하는 헬리콥터~~
    • 2008.12.10 13:5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애기들에게 많이 보여 주셨으면 합니다.

      예전의 기술로는 눈위에서 달리기엔 프로펠러가 최적이었다는군요. 지금도 더욱 발전된 형태의 스노모빌도 저런 모양이더군요..
  16. 2008.12.10 12: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 대단한데요.ㅎㅎ
    디자인이 엄청 파워풀하군요.^^
  17. 2008.12.10 12: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로스케들의 대인배정신은 역시 알아줘야합니다!(....)
    • 2008.12.10 13: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추운 곳에서 살면 대인배가 되나 봅니다...ㅋㅋㅋ

      아닌가....쿨럭....ㅋ;
  18. 2008.12.10 13:0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와...신기한데요.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수도 있고ㅋ멋집니다^^b
    • 2008.12.10 13: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다양한 운송수단으로 인기를 끌었다고 하는데요. 자동차의 발달로 사라져 버려 안타깝습니다...
  19. 2008.12.10 21:2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렇게 계속 발전 했더라면 정말이지 엄청난게 하나 나왔을 법 한데요~~~
    • 2008.12.11 14:1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러게요. 아깝지만 할 수 없지요. 하지만 아직도 비슷한 디자인의 스노모빌이 있더군요. 친환경 스노모빌인데 거의 다르지 않은 메카니즘을 사용하더군요...
  20. 2008.12.11 00:1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호 신기해요. 저런것 보면 마치 다른 세상에 와 있는 듯한 느낌이 들어요. 특히 눈이 많이 내리는 곳에서는 활용 100%만족이 되겠습니다.
    • 2008.12.11 14:1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요런게 있었으면 이번에 사고도 나지 않았을 것 같은데요. 그곳에도 겨울엔 눈이 많이 오니 필요하시겠군요...


BLOG main image
by 빨간여우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26)
부릉부릉 자동차 이야기 (71)
보고읽은 이야기 (9)
도란도란 이야기 (18)
투덜투덜 이야기 (5)
컴맹이 말하는 컴얘기 (8)
08년 8월 31일이전 (211)
알려고하지 마셈 (3)

달력

«   2021/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