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안 크리스마스 카드를 받아 본 기억이 없는 것 같습니다. 그렇다고 나의 인간성이 나빠서 그렇다기보다는 나이를 먹어 감에 따라 크리스마스 카드 보다는 연하장을 더 많이 받는 건 여러분도 마찬가지라고 생각됩니다. 거기다 이쁜 글씨로 써져있는 카드를 저는 정말 애타게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허연 연하장 말고는 아무도 보내 주지 않더군요.ㅠㅠ

그런던 차에 두개의 블로그에서 실시하는 카드 보내기 이벤트를 신청했습니다. 저는 이제까지 이벤트같은 것에 당첨 된 적은 없었지만 이번에는 둘다 선착순이라는 저에게 유리한 조건에 무조건 주소를 댓글에 달아 놓고는 기다렸습니다.

그리고 드디어 두개의 크리스마스 카드를 동시에 받았고 또한 그곳에는 이제까지 느껴보지 못했던 따스함이 있었습니다. 보내주신 두 분 모두 일면식도 없고 다만 블로그를 통해 만나온 분들이라 더욱 고맙웠고 써주신 글자 하나하나가 소중하게 느껴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국에 계시는 Deborah님이 보내주신 세아이와 함께 손수 만드신 크리스마스 카드입니다. 제가 잘 가는 블로그에를 통해서 알게된 데보라님은 세아이와 남편과 함께 사랑과 봉사의 마음을 가지고 지내시는 무척이나 가슴 따뜻한 분이십니다. 아! 그리고 얼마전 함부러 오줌을 싸서 집 밖으로 쫒겨난 렉시도 있군요.
요즘은 남편 분과의 러브 스토리를 얼마나 아름답게 포스팅하시는지 나이 들어찬 제가 볼때마다 너무나 부럽습니다. 가족과 주변의 모든 분들을 따뜻한 마음으로 감싸주시는 데보라님은 지금 저 그리고 다른 8명과 함께 팀블로그도 운영하고 있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쩌다 한번씩 들르던 이블리나님의 블로그에 '집주소를 알려주세요'라는 제목에 이끌려 들어 갔다가 1등으로 댓글을 달아 버렸더랬습니다. 일상의 생활과 주변의 일들을 읽기 편한 포스팅으로 승화 시켜 보여 주시는 이블리나님의 예쁜 글씨체를 보여드리지 못해서 아쉽지만 저 혼자 간직할려고 합니다. 또한 다른 분들에게도 보내주신 카드가 모두 다른 모양의 개성을 지닌 카드인 것 같아 이블리나님의 정성이 더욱 묻어 나옵니다.

받은지는 좀 됐지만 제가 카메라를 쓰지 않는 사람이라 어떻게 할까하고 생각하다가 포스팅이 늦어버렸네요. 덕분에 이제까지 몰랐던 휴대폰 카메라로 찍어서 컴에 올리는법도 배웠답니다.^^

올해 처음 티스토리에 들어온 저에게 조금씩의 변화가 일어나고 있습니다. 온라인에서 따스함을 배웠고 사랑도 배워 가고 있습니다. 남들에게는 지나가는 댓글도 이제는 소중한 추억이 되고 찾아 오시는 한분 한분이 그렇게 반가울수가 없네요.

올 한해 후회하지 않는 2007년으로 마무리 잘하시길 빌며, 희망찬 2008년이 여러분에게 달려가기를 기원합니다.



Posted by 빨간여우

댓글을 달아주세요:: 악플이나 쓰는 당신은 MB같은 넘, 스팸이나 보내는 당신은 미친소

  1. 2007.12.24 12: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핫. 저도 이블리나 님의 카드는 받아보았답니다. >ㅁ<

    이블리나 님 카드 선택도 참 어여쁘게 잘 하시는 것 같아요.

    글씨도 예쁘고... 카드를 직접 보내주시는 센스도 멋지고... 그렇죠?
    • 2007.12.24 15: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호라~~ 발톱냥님도 받으셨군요.
      정만 글씨도 예쁘고 각각 다른 카드를 고르신 센스도 대단하신 것 같아요...^^
      메리 크리스마스...^^
  2. 2007.12.24 12:56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받으셨군요. 제가 오히려 기쁘네요.
    아마도 제가 티스토리 시작하고 처음 해본 이벤트인듯 합니다.
    이렇게 참여 해 주시고 해서 저두 기뻤어요.
    ^^ 메리 크리스마스.
    • 2007.12.24 15:3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데보라님 덕분에 이번 크리스마스는 넘넘 즐거워질 것 같아요~~. 다음 이벤트에도 꼭 참석하겟급니다...
      메리 크리스마스...^^
  3. 2007.12.24 14:1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와~~~ 데보라님께서도 직접 만드셨네요...부럽습니다.
    실제 메일이나 단체로 보내지는 문자만 받은지 몇년 된 듯하네요..
    손수 저렇게 정성이 들어간 카드는 받아본 지가 까마득한데요...기분 좋으셨겠어요..
    • 2007.12.24 15: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두 이렇게 손수 만드시고 예쁜 아이들 사진에 축복이 가득힌 글까지 너무 기뻤습니다. 저 지금 햄 볶아요...ㅋㅋㅋ 꼬이님 메리 크리스마스....^^
  4. 2007.12.24 17:47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 참으로 멋진 카드들 받으셨군요.
    정말 감동받으셨을 것 같아요.

    저도 메리 크리스마스 인사드리러 들렀어요.
    손글씨는 없지만 나름(^^?) 정성이 담긴 카드도 하나 놓고 갑니다.
    http://myattic.tistory.com/83
    빨간 여우님. 메리 크리스마스~
    • 2007.12.24 20: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와우 방금 카드 받으러 숑숑 달려갔다 왔더랬죠...
      넘넘 이뻐요..^^

      메리 크리스마스...^^
  5. 2007.12.24 18:2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데보라님과 나란히 놓으시다니...너무비교되는데요? ㅎㅎㅎ 그래도 제 마음만은 받아주세요! 멋진 크리스마스 보내시기 바랍니다~
    • 2007.12.24 19: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비교가 되기는요. 이블리나님이나 데보라님꺼 모두 저에게는 소중하다지요...^^
      그리고 슝 간다는건...제 블로그에 있는 멋진차 타고 슝~~나타나라고 하시기에 써본 말인데 하신 말을 잊으셨군요...ㅋㅋㅋ

      메리 크리스마스!!!!!!!!
  6. 2007.12.24 21:0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카드가 정말 이뻐요. 전 항상 정보가 느려서 이벤트도 몰랐어요.ㅜㅜ
    다음 이벤트땐 저도 꼭 신청해서 카드를 받고 말겠음. ㅎㅎ
    • 2007.12.27 00:2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ㅎㅎㅎ 다음엔 꼭 당첨되시길 바랄께요...^^
  7. 2007.12.24 22:2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참으로 따스해 보이네요.^^
    작은 행동 하나하나가 역시나 사람을 감동시키는 힘이 있나 봅니다.
    그러고보면 빨간여우님은 복받은 사람이네요.^^
    멋진 카드들을 두장씩이나 받으시구. ^^
    • 2007.12.27 00:3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네 저는 이번 크리스마스가 너무 좋았습니다.
      무엇보다도 두분이 저에게 이렇게 소중한 카드를 보내주실지 누가 알았겠어요...^^
  8. 2007.12.25 00: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축하~~~~ 정말 축하드립니다!! 이제 진정한 크리스마스 선물이 아닐까요~?

    여우님은 정말 행복하신 분입니다. 왕 부럽습니다. 헤헤^^*
    • 2007.12.27 00:3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별빛하나님 감사합니다.
      요즘 별빛하나님에게도 좋은 소식만 들리던데 축하드립니다..^^
  9. 2007.12.25 09:1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멋진분들이 많으시군요..여러운 일들인데 사람들에게 감동을 선물하셨군요...빨간여우님 행복한 크리스마스가 되셨겠습니다...
    • 2007.12.27 00:3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네 너무 고마운 분들입니다.
      너무나 큰 감동을 주셔서 어떻게 보답해야하나 고민입니다...^^
      크리스마스 잘 지내셨죠....
  10. 2007.12.25 17:0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 블로거들간의 정이 느껴지는 포스트네요.
    가슴이 따뜻해져요~
    • 2007.12.27 00:3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정말 블로그를 한 걸 너무나 잘했다는 생각만 들 정도로 제가 복이 많은 가봐요...^^
      정말 티스토리에는 정이 넘쳐나네요...^^
  11. 2007.12.27 00:3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블로그이름과 포스팅제목이 절묘하게 맞아떨어지는군요^^

    남은 2007년 마무리 잘 하세용^^
    • 2007.12.27 00:3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러게 말입니다.
      항상 이런 행복한 포스팅만 했으면 좋겠습니다.

      2008년은 모든 분들이 행복하고 즐거운 포스팅만 하기를 빌어봅니다...^^
  12. 2007.12.28 15: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초딩시절에 카드도 많이 받고, 여자애들한테 인기짱이었는데...쩝.
  13. 2007.12.28 23: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의미있는 카드를 받으셨네요. ^^~
    앞으로 좋은 일 많이 일어나실 거에요. ^0^
    • 2007.12.30 16:1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네...제게는 무척이나 소중한 카드였고 뜻 깊은 선물이 되었답닌다..
      스케치님도 2008년은 행복한 하루하루만 있었으면 합니다...^^V
  14. 2007.12.31 01:1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야~ 가슴 한구석이 따스하게 물들어가네요.
    어찌보면 다소 삭막한 웹상에서 소중한 인연을 맺으셨네요.
    저런 크리스마스도 받으시고요. 부러운데요~!! ^ ^

    미리 인사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ㅡ^
    • 2008.01.01 13: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정말 소중한 인연들이 만들어낸 카드들이라 더욱 뜻 깊었지 않았나 생각합니다...^^
      루시야님도 함께하는 분들 모두와 함께 사랑과 행복이 그득한 복많이 받으시길 바랍니다.. ^^


BLOG main image
by 빨간여우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26)
부릉부릉 자동차 이야기 (71)
보고읽은 이야기 (9)
도란도란 이야기 (18)
투덜투덜 이야기 (5)
컴맹이 말하는 컴얘기 (8)
08년 8월 31일이전 (211)
알려고하지 마셈 (3)

달력

«   2021/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