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 길지 않은 미국생활을 하면서 잠시 식당을 한적이 있었습니다. 그때 손님이 타고 온 롤스로이스<Rolls-Royce>를 이리저리 구경하다가 손님의 허락을 얻어 잠시 운전석에 앉아 볼 기회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당시 롤스로이스는 조금 오래된 모델이었지만 외형의 크기에서 오는 당당함 그리고 럭셔리함과 함께 인테리어의 풍만한 고급스러움에 감탄을 자아 내기도 전에 길다란 후드<Hood>(보닛)의 저멀리에서 번쩍이며 아름다움과 신비로움을 뽐내며 서있던 "Spirit Of Ecstacy"에 온 마음을 뺏긴 적이 있습니다.

자동차 디자인의 아름다움을 완성하는 외형적 요소는 다양하겠지만 후드위의 밋밋함을 없애고 후드의 마지막 끝에서 입체적인 우뚝함을 선보이며 당당하게 자리 잡고있는 후드 오너멘트<Hood Ornament>- 후드 엠블램 혹은 후드 탑 엠블램이라고도 부릅니다.- 만큼 자동차와 제작사의 프라이드를 자랑하는 것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매년 세계의 여러 곳에서 클래식 자동차 애호가들의 모임에는 눈부시게 번쩍거리며 티없이 맑은 외형과 우아하게 꾸며진 인테리어를 갖추고 수집가와 매니어들의 눈길을 받는 아름다운 차들이 있습니다. 오늘은 그중에서 독특하고 아름다운 후드 오너멘트 10개를 여러분에게 소개해 드립니다.

1939 Packard Twelve Armored Convertible

햇빛을 받으면 자수정 보라빛으로 변하는 크리스탈 인디언 헤드입니다.


1930 Cord L-29 Phaeton Sedan

크리스탈로 만들어진 독수리 머리입니다.마치 운전자가 가야 할 길을 알려 주는듯 하네요.


1930 Stutz "Jones Special" Indy Race Car

1933 Pierce-Arrow Series 836 Limousine

1938 Packard Twelve Coupe

선이 고운 S라인을 뽐내는 백조의 모습입니다.


1932 Invica S Carbodies Tourer

날개를 달고 금방이라도 날아 오를것 같은 "Winged Horse"


1935 Avoins Volsin C28 Clairiere

학의 모습같지만 독수리라네요


1929 Duesenberg J Bohman & Scwartz Berline

칼날같은 모습을 가져 자칫 찌를것 같은 모습


1934 Rolls-Royce Phantom II Continental Gurney Nutting Drop Head Coupe


그리스의 여신 나이키(니케)에서 모티브를 가져왔죠. 일명 "Flying Lady"


1930 Tracta E Henrie Le Moine Coupe

현재 세계적으로 3대만이 현존한다는 단순하지만 상징적입니다.







 

Posted by 빨간여우

댓글을 달아주세요:: 악플이나 쓰는 당신은 MB같은 넘, 스팸이나 보내는 당신은 미친소

  1. 2008.09.26 13: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런... 너무 멋지잖아요! ㅠㅠ
    저런 차 한 번 몰아봤으면....
    • 2008.09.27 11:1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ㅎㅎ 저두요.
      쇼핑몰 꼭 대박나셔서 하나 구입하세요...^^
  2. 2008.09.26 14:06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첫번째꺼 색이 변한다는 것에..눈이 휘둥~~휘둥~~
    아래도 쭈욱 멋지지만요..
    • 2008.09.27 11:1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도 개인적으로 최고라 생각됩니다.
      은근히 신비스러울 것 같아요...
  3. 2008.09.26 17:1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차 옵션, 외장옵션 몇개살때 저도 엠블렘좀 달아볼까 했는데 예쁜게 몇 없더군요. 저 엠블램들은 참 잘 나왔네요. (역시 비싸서겠지만 쿨럭;;)
    • 2008.09.27 11:1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마 값으로만 따져도 소형차 하나정도 살 수 있지 않을까하는 생각이 드네요..^^;;;
  4. 2008.09.26 22:5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멋있기도 하지만 과도하게 크네요... 그게 매력인가요?? ^^;;
    • 2008.09.27 11: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서로 경쟁적으로 만들었고 또, 당시에 자동차가 부유층을 겨냥한 것이 많았기 때문에 크고 화려하게 만들게 되었죠.. 실제로 보면 엠블램에 주눅이 든다죠..^^;;;
  5. 2008.09.28 08:0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엠블렘만 봐도 럭셔리하게 보입니다..모아 놓고보니 대단합니다.
  6. 2008.09.28 12:4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 정말 멋져요
    독특한게 많군요

    엠블렘도 멋지지만
    차도 흐미ㅠㅠ
    • 2008.09.28 15:1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모두 넘 멋지지요....
      지금의 자동차 디자인보다도 훨 아름다워요...
  7. 2008.09.28 16:2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캬 멋진데요~ 전 유니콘이 젤 맘에 드네요.
    빨간여우님 즐거운 주말 되세요~!ㅎㅎ
    • 2008.09.29 11: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땅을 박차고 날아가는 모습이 인상적 입니다.
      궁극의 힘님 오랜만이죠. 앞으로는 자주 들르겠습니다...^^
  8. 2008.09.28 16:3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나중에 전구 헤드하나 마련해야겠는걸요?
    • 2008.09.29 11:4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오호! 매우 좋은 아이디어네요. 전구 형상의 후드엠블렘이라,, 달릴때 불도 오면 좋겠죠..운전에 방해가 되지 않을 만큼만요...^^
  9. 2008.09.29 10: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안녕하세요.티스토리 입니다^^
    회원님의 포스트가 현재 다음 첫화면 카페.블로그 영역에 보여지고 있습니다. 카페.블로그 영역은 다음 첫화면에서 스크롤을 조금만 내리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님께서 작성해 주신 유익하고 재미있는 포스트를 더 많은 분들과 함께 나누고자 다음 첫화면에 소개 하게 되었으니, 혹시 노출에 문제가 있으시다면 tistoryblog@hanmail.net 메일로 문의주시기 바랍니다.
    앞으로도 티스토리와 함께 회원님의 소중한 이야기를 담아가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2008.09.29 11:4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제글이 대문에 붙어 있다니 영광입니다.

      감사드리구요.
      앞으로도 늘 수고해 주세요...^^
  10. 2008.09.29 11:1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 2008.09.29 11: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하하,,, 좋은 지적이십니다. 저도 그문제로 잠깐 고민했었는데 그냥 한국에서 통하는 걸로 썼으니 이해바랍니다..
      좋은 의견 감사합니다...
  11. EliphasLevi
    2008.09.29 11:24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옷.. 멋진 엠블럼이 많이 있군요..
    그리고 재질이 반투명 한것들은 나름 신선한 느낌이..
    한국 국내에서는 아직 크롬도금외에는 본적이 없으니 말이죠..ㅎㅎ
    찌를듯한 디자인도 멋찌고요~
    니케여신상도 참신한데요.. ^ㅁ^
  12. 엠블란
    2008.09.29 12:34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헉 저거 뾰족한거 차.... 인사 사고시 차에 치어 죽기 전에 찔려 죽을거 같군
  13. -_-
    2008.09.29 12:4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거 악플을 달 수가 없잖아 -_-; 여튼 킹왕짱 멋쪄염
  14. pkwss7064
    2008.09.29 15:0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늘 식견을 넓혔네요!
  15. 대성이는보거스
    2008.09.29 23:1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앗마지막꺼너무맘에드는ㅠㅠ
    원래조각보다도저런심플한듯한거좋아하는데ㅠ
  16. 2008.09.30 03: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우..정말 감탄이 저절로 나오게 합니다. ^^
    눈의 즐거움을 선사해 주셨네요.^^
    • 2008.09.30 12: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혹시 동네에 괜찮은 클래식 자동차가 있지 않을지 모르겠네요... 두눈 크게 뜨시고 찾아 보셔요...^^;
  17. 나그네
    2008.09.30 08:14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현대의 자동차 법규에는 불만족하여, 저렇게 날카롭고 위험하게는 달수가 없을것입니다.


BLOG main image
by 빨간여우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26)
부릉부릉 자동차 이야기 (71)
보고읽은 이야기 (9)
도란도란 이야기 (18)
투덜투덜 이야기 (5)
컴맹이 말하는 컴얘기 (8)
08년 8월 31일이전 (211)
알려고하지 마셈 (3)

달력

«   2021/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