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저, 빨간여우가 돌아 왔습니다. ㅋㅋㅋ(음~~아무도 안기다린건가...ㅡㅡ;)

2월 4일에 포스팅을 하나 해놓고는 잠수를 했다가 이제야 부상했네요.
그러구보니 제가 명절 인사를 드린 분도 있고 안드린 분도 있으니 여기서 인사를 드리겠습니다.
너무 늦었지만 받아주세요...(^^)(__)

새해 복 많이 받으시구요... 언제나 쥐꿈 꾸세요~~~ㅇ

오늘 처음 컴을 키고 확인해 보니 우와~~~ 제가 2월 4일 포스팅한 "악플은 댓글이 아니다"에 많은 분들이 찾아 주셨고, 거기다가  zet님께서는 저를 위클리에 올려 주셨네요...
감사합니다. zet님... 너무 영광입니다.

모두들 명절은 잘 보내셨죠? 혹시 욕심내서 드시다가 탈나시거나 추운 날씨에 감기든 분들은 없겠죠.
모든 분들이 건강하시리라 믿고 있겠습니다.
참! 해외에 계시는 블로거님들은 어떻게 지내셨는지 가장 궁금하네요. 떡국은 드셨겠죠. 못 드신 분들은 제가 보내드릴 수도 있으니 부탁만 하세요...

저는 나이 먹는게 싫어서 이번에는 떡국도 한그릇밖에 안먹었습니다. 그래도 나이는 드는 거 겠죠. ㅡㅡ;;;
요즘 빨간여우가 흰머리가 많아져서 점점 분홍색이 되가는 것 같아서 슬픕니다.
이선희의 노래가 생각나네요... 아!!! 옛날이여~ 지난 시절 다시 올 수 없나. 그날~~~(가사 패쑤)

그리고 으악~~~ rss에 글이 너무 밀려 있습니다. 제가 한분한분 찾아가 보기는 해도 글을 모두 읽을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그래도 한바퀴 쭈~욱~~ 돌아볼 예정입니다. 설에도 글올리신 분들이 예상외로 많으시네요. 완전 압박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_@

여러분도 남은 휴일 즐겁고 행복하게 보내시구요. 블로그에서 만나 뵙도록 하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빨간여우

댓글을 달아주세요:: 악플이나 쓰는 당신은 MB같은 넘, 스팸이나 보내는 당신은 미친소

    이전 댓글 더보기
  1. 2008.02.09 21: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
    □□■□□□□□□■□□□
    □□■■■■■■■■□□□
    □□■□□□□□□■□□□
    □□■■■■■■■■□□□
    □□□□□□■□□□□□□
    □■■■■■■■■■■□□
    □□□□□□□□□□□□□
    □□■■■■■■■■□□□
    □□□□□□□□□■□□□
    □□□□□□□□□■□□□
    □□□□□□□□□■□□□
    □□□□□□□□□□□□□ 많이 받으세요. ^^ 흰머리가 많이 생기시다니.. 안타깝게 저도 그렇답니다..흑흑~ 아!! 옛날이여~~
    • 2008.02.10 01:1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우리같이 불러요..아!!! 옛날이여~~~~ㅠㅠ...
  2. 2008.02.09 22:3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빨간여우님 설 잘보내셨나요?^^
    복 많이받으세요 ㅎ
    • 2008.02.10 01:1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브리드님도 남은 휴일 잘 보내시구요..
      사랑과 기쁨이 함께하는 복 많이 받으세요...^^
  3. 2008.02.09 23:0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어제까지 잠수타고 오늘 블로그 접속했는데, 리더기에 글이 넘 많이 쌓였더라구요 ㅋ
    • 2008.02.10 01: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이제 반 돌고 댓글에 답달고 있습니다. 다돌려면 오늘은...안될 것 같네요....이드님 남은 휴일 즐겁게 보내세요...^^
  4. 2008.02.09 23:1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빨간여우님도 남은 연휴 즐겁게 보내시고 계신지요. ^_^
    와~ 빨간여우님 댓글 장난 아니군요. 엄청납니다. 댓글 92 덜덜덜~~~ 40개 글도 세개나 보이는군요.
    빨간여우님의 사교성과 친화성이 댓글을 통해 잘 보이내요. ^_^
    • 2008.02.10 01:2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ㅎㅎ 저야 한게 있나요..많은분들이 찾아주셔서 즐겁게 보신다니 제가 감사하죠...지인우인님이야말로 인기인이신데요...^^
  5. 2008.02.09 23: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한동안 안 보이시길래 명절 동안 푹 쉬고 계신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ㅋ
    이렇게 건강하게 돌아오시니 반갑네요.

    나이 먹기 싫어하시는 마음 이해가 갑니다 -_-
    저도 누가 나이 좀 대신 먹어줬으면 좋겠더라구요 ^^;;;

    티스토리에는 워낙에 부지런한 분들이 많다 보니
    며칠만 자리를 비워도 읽어야 할 포스트가 산더미같이 쌓이더군요.
    기운 내십쇼, 파이팅 ~
    • 2008.02.10 01:2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달빛그림자님도 잘 쉬셨습니까? 새해 복 많이 받으시구요.
      나이생각하면 가슴이 답답해지네요..ㅡㅡ; 하지만 어쩔 수 없으니 순응하며 즐겨야겠죠..ㅋㅋ rss는 이제 반돌고 내일 돌아야겠네요....ㅜㅜ
  6. 2008.02.10 00:0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 돌아오셔서 반가워요~^^*
    기다렸어요! ^^
    재미있는 포스팅 기대할께요~
  7. 2008.02.10 00: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rss압박..ㅜ.ㅜ
    잘 보냈나요? 스트레스 무지 받았을 법 한데 이미 통달 하셨는지..ㅎㅎ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두둥~
    • 2008.02.10 01:2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ㅋㅋ스트레스 안받을려구 제사지내자마자 바로 줄행랑쳐서 오늘 왔어요...ㅋㅋㅋㅋㅋ
  8. 2008.02.10 01: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우~~ 완전 반가운 여우님~^^* 명절 잘 보내셨지요~? 헤헤^^*

    잘 쉬고 오셨으니 이제 저의 글을 비롯한 수많은 읽을 거리들을 감상하셔야죠~~ ㅋㅋ
    • 2008.02.10 01:2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와우~~별빛하나님께서 오랜만에 많은 글을 포스팅하셨군요..하나하나 읽어보러 가겠습니다..^^
  9. 2008.02.10 01:2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환영합니다 ^^
    겨울이라 물도 차가운데 너무 오래 잠수하셨네요 .
    이제 다시 활기차게 활동해 주셔야죠 ^^
    • 2008.02.10 01:2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남은 휴일도 즐겁게 보내시구요...^^
      푹 쉰만큼 더욱 알차게 꾸며야겠죠...기대해 주세요~~^^
  10. 2008.02.10 01:3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여우형님이 드디어 돌아왔군요 ㅋㅋ
    제가 얼마나 보고 싶어했는지 아시죠? ..ㅠㅠ 훌쩍~~~ 크크크크크킁~~
    • 2008.02.10 01: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놔~ 휴지..ㅋㅋㅋ 정말이시겠죠..사실 저도 그랬었답니다..이웃들을 못보고 지내니 밥을 먹어도 먹은것 같지 않으니...완전 감옥생활이더군요..이젠 잠수를 좀 멀리 해야겠습니다..
  11. 2008.02.10 02:35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 2008.02.10 11:2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음~~~이런건 맨입으로는 안되는건데 제가 특별히 신경써 드리죠(?)....^^;;;
  12. 2008.02.10 02: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여우님 글을 잘 보고 있습니다. 명절은 잘 보내셨는지요?
    여우님 이참에 사진도 공개를 해 주세요.
    어떤 분인지 사진으로 확인사살을 해 보고싶군요 ㅎㅎㅎ
    정말 조인성 보다 잘 생기고 멋진 분인지..ㅋㅋㅋ
    • 2008.02.10 11:2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 저도 그러고 싶지만은 공개하는 동시에 너무 많은 사람들이 몰려와 블로그가 폭발할지도 모르기 때문에 자제를 하고 있습니다. 저의 잘남은 꼬이님을 통해서 듣는 것이 좋을 것 같네요....^^;;;;
  13. 2008.02.10 11: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하하하.. 인사하는 소녀가 너무 귀엽네요^^
    저는 일하느라 많이 바쁘고 피곤해서 오늘에야 블로그에 손을 대 봅니다.
    어젠 제 블로그에 답글만 겨우 달았답니다.

    빨간 여우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2008.02.10 18: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마 저 소녀가 주는 복은 영양가 만점일 것 같습니다..^^
      저는 이제야 각 블로그에 다녀왔는데 그래도 못 가본 곳이 있는 것 같네요..며칠을 비우고 난뒤에 이렇게 후유증이 클 줄은 몰랐어요...ㅡㅡ;;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4. 2008.02.10 17:3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빨간 여우님도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쥐꿈 꾸고 싶은데...맨날 냐옹군 꿈만 꾸네요^^;;; 이건 도대체 무신 징조인지 원...^^
    • 2008.02.10 18:0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큰일이네요.....제가 쥐 한마리 잡아다 드릴까요...보기라도 하셔야...^^
  15. 2008.02.11 09: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휴일 즐겁게 보내셨나요??
    전 9일만에 출근하니 쌓여있는 메일이.. ㄷㄷㄷ
    이제 2월 4일 메일이 들어오고 있다지요..ㅠㅠ

    빨간여우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앞으로도 잘 부탁드릴께요~
    • 2008.02.12 01: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는 사무실 위치를 잊어버려서 한참 헤메었다는 ....거짓말을 들려드립니다...^^

      꼬미님...홧팅...
  16. 2008.02.11 15:3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니 요녀석을 여기서 만나다니 ㅎㅎ
    빨간여우님도 즐거운 연휴 보내셨길 바랍니다^^
    히히
    • 2008.02.12 01:3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도 초빙해 놓고 보니 같은 회사 사람들인가보다 했어요...쟤들이 따블을 뛰는군요...^^
  17. 2008.02.11 21:1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빨간여우님 연휴 잘 보내고 오셨어요?ㅎㅎㅎ
    저도 인제야 좀 제대로 돌아보고 있네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_^
    • 2008.02.12 01: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민난님도 새해에는 복 많이 받으시구요...좋은 글 많이 부탁드립니다...^^
  18. 2008.02.12 03: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새해 복 전해 주시고 가셔서 고맙습니다. 늘 건강하시고 유익한 포스팅으로 좋은 만남 많이 이어 가시기 바랍니다.
  19. 2008.02.12 11:29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긴 설 연휴를 마치고 이제 일상적인 생활로 돌아왔네요....^^
    아~~~
    연휴가 너무 길어도 좀 걱정입니다..ㅋㅋ
    날씨는 춥지만 한주 잘 보내시길 바라겠습니다...
    • 2008.02.12 13:3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연휴가 길어서 그런지 어제는 정신이 하나도 없었습니다.
      입춘이 지났건만 날씨는 더 추워지네요..이러다 개구리들 다 얼어 죽겠어요...^^;;;;
  20. 2008.02.12 17:5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혹시 술독에 빠져서 잠수하신 건 아니시죠? ^^;
    이건 농담이구... ㅎㅎ
    빨간여우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 2008.02.13 16:0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마 그말도 맞는 듯합니다..ㅠㅠ
      근데 그건 꼬이님만이 아는 사실인데, 혹시 비밀이 새나갔나요...


BLOG main image
by 빨간여우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26)
부릉부릉 자동차 이야기 (71)
보고읽은 이야기 (9)
도란도란 이야기 (18)
투덜투덜 이야기 (5)
컴맹이 말하는 컴얘기 (8)
08년 8월 31일이전 (211)
알려고하지 마셈 (3)

달력

«   2021/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