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자들이 가장 좋아하는 선물 중에 하나가 보석이라고 합니다. 만약 내 여자친구가 아니면 아내가 밋밋한 벤츠에 싫증을 느낀다면 어떻게 하시겠습니까?. 아니 벤츠가 밋밋하다니,,, 드디어 빨간여우가 곱게 간직했던 개념마저 저멀리 안드로메다로 던져버렸나 싶지만 이 자동차를 보시면 이제까지 보시던 벤츠는 그저그런 벤츠밖에 안될 것 같습니다.

주문생산을 위주로 크리스탈로 벤츠 자동차를 전문적으로 꾸며주는 Garson/D.A.D라는 회사에서 지난 SEMA Show에 출품했던 200,000개의 스와롭스키(Swarovski)로 꾸민 Benz SL600입니다. 정말 돈이 창고에서 썩을 정도로 많다면 아내나 애인에게 저런 차 하나 선물해 주면 엄청 사랑 받을 것 같네요..

제 컴퓨터 어느 구석에 숨어있다 나와서 오래된거라 보신 분들도 있을지 모르겠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맘에 드시나요? 자세히 보시면 재털이에도 크리스탈로 장식을 해 놓았네요. 이거 선물해주면 평생 아주 펴~~ㅇ생 큰소리 치고사는 남편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Posted by 빨간여우

댓글을 달아주세요:: 악플이나 쓰는 당신은 MB같은 넘, 스팸이나 보내는 당신은 미친소

  1. 2008.01.23 13:13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웃음만 나오네요..저기에 박힌 한알도 못사줄텐데 ㅋㅋ
    • 2008.01.23 19:2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ㅋㅋㅋ 그래도 마음이 제일 중요하겠죠....
  2. 2008.01.23 14:4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몇알 뽑아갑니다... 후다닥~;
    • 2008.01.23 19:2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우선 경찰에 연락 부터 해야겠군요...그리고..
      게 섰거라....ㅋㅋㅋㅋㅋ
  3. 2008.01.23 23: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거 선물해주면, "돈을 주지..." 이런 욕을 평생 먹으면서 살지도 몰라요 ^^ㅋ
    • 2008.01.25 00:4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차,,또 그런 일도 생기겠군요...그럼 차는 취소 해야될까요...^^
  4. 2008.01.24 00:3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그냥 차 따로 보석 따로 사는 게 낫지 않을까요?
    어디 살짝이라도 부딪힐까봐 신경 쓰여서 운전 제대로 못할 것 같은데요 ^^;;;
  5. 2008.01.24 08:2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한마디로 돈Xㄹ이네요ㅋ;;
    저거 관리는 우째하라고-_-;;
    • 2008.01.25 00:4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회사 사이트에 가보면 가관입니다..정말 돈ㅈㄹ인 것 같아요...ㅡㅡ;;;
  6. 2008.01.24 13:3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흉악범들이 제대로 노릴만한 자동차네요;;;

    장신구를 좋아하기는 하지만, 적당히 ㅠ_ㅜ 해야 더 이쁜 법;;
    • 2008.01.25 00: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렇죠...도를 넘으면 뭐든지 추해보이는 법인데 말입니다...
  7. 2008.01.24 21:5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우~~~ 정말 멋진데요!! +_+
    보기만해도 행복해지는 차네요..
    나중에 저도 스왈롭스키는 아니라도 큐빅으로라도 꾸며보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데요..ㅋㅋ
    (저 차는 저런 장식이 없어도 좋은 차인데, 거기에 보석까지 가세하니.. 그 위용이 대단한데요..^^ )
    • 2008.01.25 00: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삐까뻔쩍하는 데다가 샤방샤방하기까지 하네요...^^
  8. 2008.01.25 00:2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거 선물 해주고 단칸방 살게되고, 평생 큰소리를 치며 사는 남편.
    흠.. 상상해보니 .. 어째;;;
    이런거 사줄 정도의 재력이면 안사줘도 큰소리 칠듯한데요? ㅎㅅㅎ;
    • 2008.01.25 00:4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ㅋㅋㅋ 한알씩 팔아서 생계비용을 대는 모습이 보이는데요...^^
  9. 2008.01.25 12:1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 정말 대단합니다. 번쩍 번쩍... 정말 삐까뻔쩍에 샤방샤방입니다. ^^;
    저는 아무리 돈이 많다 하더라고 저런 차 사오면 오히려 잔소리하게 될 것 같은데요. ㅎㅎ
    스와롭스키로 만들어진 작고 귀여운 팬던트들은... 쬐금 탐나긴 해도... ^^*
    • 2008.02.01 18:4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음~~그럼 모두 떼어낸 뒤 작고 귀여운 것들을 많이 만들면 되지 않을까요...^^
  10. 2008.02.01 14:3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알 하나가 떨어졌을때 상상 못할 아픔은.. ㅠㅠ
    • 2008.02.01 18:4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주워가는 사람의 상상도 못할 기쁨...ㅋㅋㅋㅋㅋㅋ


BLOG main image
by 빨간여우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26)
부릉부릉 자동차 이야기 (71)
보고읽은 이야기 (9)
도란도란 이야기 (18)
투덜투덜 이야기 (5)
컴맹이 말하는 컴얘기 (8)
08년 8월 31일이전 (211)
알려고하지 마셈 (3)

달력

«   2021/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