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00년동안 자동차산업의 중심에서 호의호식하던 미국의 빅3<Big 3>가 몰락해 가고 있습니다. 세계의 금융위기 속에서 직격탄을 맞고 비틀거리던 포드<Ford Motor Co.,>, 지엠<General Motors Corp.> 그리고 크라이슬러<Chrysler LLC>는 미국정부에 구제금융을 신청하기에 이르렀습니다. 하지만 전국민의 61%가 지원에 반대하고 있고 미의회도 회의적인 반응을 보이는 가운데 지난달 열린 미의회 공청회에 빅3의 CEO들은 개인전용기를 타고 나타났다가 의원들과 여론의 호된 질타를 받았습니다.

미국경제의 향방이 빅3의 생사여부에 달렸다는 그들의 요구에 우리나라의 멍청한 정부관리들이나 국개의원들과는 달리 냉철한 사고를 하고 있는 모습이 비추어지고 있어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데요. 12월 5일 워싱턴에서는 또 한차례의 미의회 공청회가 있었습니다. 저번의 질타도 있은 만큼 이번에는 빅3 CEO들은 전용기를 사용하지 않고 자동차로 디트로이트에서 워싱턴까지 520마일(약 830Km)의 거리를 약 10시간에 걸쳐 왔다고 하는군요.

긴여정을 각 CEO들과 함께한 자동차는 무엇이었을까요?. 아마 보통때는 최소한 리무진을 사용했을 법한 그들이겠지만 중요한 공청회를 앞두고 나타난 그들의 옆에는 각사들을 대표하는 친환경차들이 있었습니다. 절박한 심정으로 나타난 그들과 함께한 차들을 한번 구경해 볼까 합니다.

** Robert Nardelli, Chrysler CEO 
12월 3일 그가 워싱턴에 도착했을때는 Chrysler Aspen Hybrid SUV와 함께 했었습니다. 하지만 공청회에는 Jeep Wrangler를 기반으로한 Jeep EV를 타고 왔었는데요. 이는 이번 대선기간동안 차기 대통령으로 선출된 오바마의 전용차량으로 사용되기도 한 차이기도 합니다. 차를 바꿔 타고 나온 이유도 오바마를 의식한게 아닌가하는 생각이 드는군요.

* Jeep EV 

2008년 9월에 발표했던 크라이슬러사의 EV<Electrc Vehicle> 3개차종 중의 하나로 짚 랭글러를 기반으로하는 전기자동차입니다. 크라이슬러의 미래가 담겨있다고 할만큼 중요한 차로 도심형 SUV를 추구하고 있는 이차는 험로주행을 위하여 다른 2개 차종 보다 출력이 증강되었습니다.
 
모터는 268마력 상당의 출력과 40.8kg.m의 토크를 발휘하며 소형 가솔린 엔진은 배터리 충전에만 사용되고 정지상태에서 시속 60마일(약96km/h)가속까지 9초가 걸리며 배터리의 전력만으로 약64km, 31리터의 가솔린으로 640km이상 주행 가능합니다. 짚의 자랑인 험로돌파 능력을 희생시키지 않기 위해 기존 랭글러와 같은 4륜구동 시스템이 적용되었습니다. 짚 EV가 낼 수 있는 최고시속은 145km/h이다.

** Alan Mulally, Ford CEO 
많은 사람들이 앨런 멀레이가 앞으로 출시를 앞두고 있는 Fusion Hybrid를 타고 오지 않을까하고 생각했는데요. 의외로 Escape Hybrid를 타고 왔군요. 이번 기회에 퓨전 하이브리드를 선전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을 것 같은데 말이죠.

* Escape Hybrid

이스케이프 하이브리드에 탑재된 동력은 가솔린 직렬 4기통 2.3리터 엔진과 65kW의 전기 모터가 결합되어 있으며 앞 보닛에 가솔린 엔진과 뒷좌석 뒤 바닥에 300V 니켈 메탈 수소화합물 배터리 팩을 탑재하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V6 3.0 모델과 비교하면 CO2 배출가스를 50%에 가깝게 줄였고 연비도 향상 시켰고, 300V의 배터리 팩을 탑재하고도 적재용량과 오프로드 주파성은 가솔린 에스케이프와 같다네요.

연비는 주행 중 전기모터를 사용하면서 시내 주행에서 6.7~5.9L로 100km를 주파할 수 있고, 고속도로에서 정속 주행을 하면 7.8L/100km의 연비를 자랑합니다. 운전자가 최대 가속력을 요구할 때면 2.3리터 가솔린 엔진과 65kW의 전기모터가 병렬로 함께 작동하여 200마력 V6 3.0리터 가솔린 엔진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습니다. 2008년 모델부터는 2.5리터엔진이 추가되기도 했으며 머큐리 마리너<Mercury Mariner>와 형제차이기도 합니다

** Rick Wagoner, GM CEO 
지엠에서 기자들에게 발표하기를 릭 웨고너가 Chevrolet Malibu Hybrid를 타고 워싱턴으로 향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실제로도 디트로이트에서는 직접 말리부 하이브리드를 운전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만 공청회에 나타난 그의 옆에는 지엠의 미래를 책임질 Volt가 함께 했습니다. 아직 볼트는 시험중에 있는 걸로 알려져 있기 때문에 'Mull'카로 제작된 Chevrolet Cruze의 바디를 쓰는 프로토타입의 Volt를 타고 왔네요.

* Chevrolet Volt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인 볼트는 내연기관을 포함한 하이브리드의 형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E-REV(Extended-Range Electric Vehicle)라 칭하고 있는 볼트는 모든 구동력을 모터를 통해 전달받아 주행하게 되며, 배터리의 용량이 35%밖에 남지 않았을 때부터 E85연료를 사용하는 1.4리터 엔진이 발전기로써 배터리를 충전시킵니다.

볼트에 사용되는 모터는 150마력상당의 힘을 발휘하며 37.7kg.m의 넉넉한 토크를 발생시켜 시속 160km/h까지 도달 가능하여 일상주행시 부족하지 않은 성능을 지니기도 했습니다. 220개 이상의 리튬-이온 셀이 있는 배터리는 발전량 16kWh를 내며 완전충전 상태로 64km이상을 이동할 수 있어 모터와 엔진 발전기를 함께 사용하게 되면 이동거리는 수백km로 늘어난다고 합니다. 2010년 하반기에 양산이 계획되어 있읍니다.

디트로이트에서 워싱턴까지 10시간에 걸친 먼거리를 CEO들은 어떤 생각을 하며 달려 왔을까 싶네요. 각사들은 오늘도 직원을 감원하고 자회사를 M&A시장에 내놓는 동시에 GM과 크라이슬러의 합병을 다시 논의하는등 자구책 마련에 열심입니다. 구제금융의 액수도 당초 11월에 요구하던 액수보다 90억달러가 더 증가 되어있는 걸 보면 절벽의 끝자락에 내몰린듯 하구요.

돌아가는 여정엔 뭘 타고 갔을지 궁금한데요. 한 상원의원은 "그들이 디트로이트로 돌아갈때에도 자동차를 이용한다면 놀라운 일이다. 아마 그렇게 하지 않을 것이다. -내손에 장을 지진다. 이뜻인가 봅니다-라고 말했다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빨간여우

댓글을 달아주세요:: 악플이나 쓰는 당신은 MB같은 넘, 스팸이나 보내는 당신은 미친소

    이전 댓글 더보기
  1. 2008.12.07 16:0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 다 좋아보여요 ㅋㅋ
  2. 2008.12.07 20:1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무엇을 타고 돌아갔을까요? 2편이 궁금해 지네요~~~ㅎㅎㅎㅎㅎ
    빨간여우님 덕에 자동차 정보도 덤으로 보네요....
    • 2008.12.09 17: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도 2편에 대한 이야기를 검색중인데 아직 조용하군요.. 돈을 받기는 한다던데, 저 사람들이 물러 나야 할 것 같네요...
  3. 2008.12.07 21:3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번에 전기차를 주로 타고나온걸보면 여론의 주 질문인 "일본메이커들이 하이브리드 시장을 독점할 동안 너흰 뭐했냐?" 의 대답인것 같군요.

    하지만 지금까지 해온 빅3의 삽질을 보면 썩 좋은 대답이라고는 보지 못하겠지만.(....)
    • 2008.12.09 17: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기름값이 떨어지니 하이브리드에 대한 관심이 점점 떨어지고 있다는 후문입니다. 11월 프리우스의 판매율이 가장 많이 떨어져 전년의 45%수준이더군요... 물론 가격때문일 수도 있지만 반대로 보면 하이브리드에서 플러그인으로 가는 기점에서 소비자들이 망설이고 있다는 느낌도 드네요...
  4. 2008.12.07 23:2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잘하면 전용기를 타도 모라 하는이 없지만.. 잘못하면 오토바이들의 호위받으며 경찰차 타기 쉬운 직업이 바로 CEO들 아닙니까....
    • 2008.12.09 17:5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우리나라 회장들은 휠체어를 타죠..ㅋㅋㅋㅋ
  5. 2008.12.08 08: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제일 위 차 얼마전에 도쿄에서 봤었어요~
    차체가 긴 짚차 맞죠?
    상당히 독특하던데~~
    • 2008.12.09 17: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마 랭글러를 보신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예전엔 좋아했었죠...^^
  6. 2008.12.08 11:4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차는 잘 모르지만...설명이 장황하여 다 좋아보이는...ㅋㅋ
    정말 뭘 타고 다시 돌아갔는지 궁금해지네요.
    아직들 정신못차려가지구...ㅡ.ㅡ;;
    • 2008.12.09 17: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설명이 장황하여,,,좋은뜻이겠죠..ㅋㅋㅋ
      글수를 줄이려고 해도 잘 안되네요. 그래도 끝까지 일거 주셧서 감사합니다...^^
  7. 2008.12.08 11: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음.. 10시간동안 저 차들을 타고 오는것보다..
    CEO들이 다 같이 버스를 타고 오는게 더 친환경적이지 않을까요? ㅎㅎㅎ
    • 2008.12.09 17: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모여봐야 우울한 얼굴들이니, 떨어져서 온거겠죠. 저만큼이라도 하니 한번 봐줘야겠죠...ㅋㅋ;
  8. 2008.12.08 13:5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시보레 디자인이 잘빠졌는데요.^^
    혹시 Khai님 아세요? 이번에 알게 되었는데 이분도 차를 좋아하시네요.^^
    두분 알고 지내면 좋을 듯해서..ㅎㅎ
    http://khaiyang.tistory.com/
    • 2008.12.09 18:0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블로그뉴스에 자주 올라오는 분이라 저도 알고 있습니다.
      많은 인기를 끄시는게 보기 좋더군요...
      저는 언제나,,,에효~~~~`
  9. 2008.12.08 18:1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JEEP EV너무 이쁜것 같아요..
    우주인은 이런 차를 좋아하나봐요..몰랐는데..^^
    • 2008.12.09 18:0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ㅋㅋ 제가 우주인님의 지름신에 불을 당긴 건 아닐까요...
      지르세요~~~ㅇ...^^
    • 2008.12.10 08:1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지를 능력밖의 것은 지름신이 안내려용 헤헤
      하지만 가지고는 싶네요 헤헤
  10. 2008.12.08 22:3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지금 걸어서 와야 될 상황 아닌가요 ^-^
    • 2008.12.09 17: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미국은 넓습니다, 공청회 걸어서 도착할 즈음이면 회사 부도처리되고
      다시 돌아가면 건물 해체작업중입니다
    • 2008.12.09 18: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ㅋㅋㅋ 엘님의 말씀이 맞겟는걸요..ㅋㅋㅋㅋㅋㅋ
      아니면 휠체어를 타고 오든가...=.=;
  11. 2008.12.08 23:2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래놓고 전용기 타고 갔다고 욕먹었다던데..그게 그거이 맞나요??? (뉴스를 안보고 안듣고 사는 세상과 꽉막힌 1인..;;)
    여우님 즐거운 하루 잘 보내셨삼????
    가장 즐거운 블로깅 시간입니다아~ 얍얍~!!

    그간 뭘하느라 그리 바쁜척하고 사는지...쿨럭..;;
    • 2008.12.09 17: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지난번에 돈받으러 가면서 전용기 탔었자나요
      저희들은 고통분담 안하면서 나라 세금이나 축낸다고 비난받고
      지금은 반성의 자세로 하이브리드차 친히 운전해서 오셨슴미다

      CEO뿐만 아니라 노조들도 상황파악 못하고 복지혜택 캐 쩔개 받으니
      이게바로 밑 빠진 독에 물붓기져.
      (헐, 내가 이 블로그 주인 된듯, 답글은 여기서 끝)
    • 2008.12.09 18: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즐겁게 바쁘게 지내다 보니 블로깅이 좀 소홀해 졌네요...명이님도 즐겁게 보내시고 계시죠....홧팅하셤,,,^^
  12. 2008.12.09 10:2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뉴스보니 자동차 몰락을 막는 대안으로 친환경 고효율을 말한듯한데 역시나
    그에 부응하는 센스를 발휘하는 CEO 같네요 국내에서는 뭐 사기이겟지만
    물로 전기를 만들고 하는게 있다고 뭐하던데 당연 거짓말이지만 진짜면
    얼마나 좋을까요 물만 넣으면 달리는 차라면 한대 구입할만 하니까요 ㅋ
    • 2008.12.09 18:0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워터카라는 게 있긴 합니다 일본에서 연구중이구요...원래 제가 포스팅하려고 조금씩 써 가던 글이었는데, 저번 하드가 날아 가는 바람에 같이 날아가 버렸어요...ㅠㅠ

      촉매를 넣어서 하는 건데 촉매제가 장난이 아니라는군요. 하지만 차세대를 위해서 연구 중이라니 대단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13. 2008.12.09 12: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흠...과연 돈을 쏟아붓는다고 살아날까요??
    부시가 그동안의 악행(?)에 대한 대가로
    말년이 순탄치 않은 듯 싶네요.
    • 2008.12.09 18: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오늘 미국이 기사들을 보니 캐나다에서도 지원을 해 준다는군요. 지원하고 망하면 정말 안습일건데 말이죠... 중국애들도 침을흘리고 있고 아직도 갈길이 순탄치는 않겠죠....
  14. 2008.12.09 19:5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 분들은 어디 다니실 때 차량을 고르는 것도 고민되시겠네요...
    그러나 한번쯤 꼭 해보고 싶은 행복한 고민같아 보여요...
    수 많은 차들 중 어떤 걸 탈까 하는....^^
    • 2008.12.10 13: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도 차고를 바라보며 하고 싶은 고민인데요..ㅋㅋ
  15. 로리언니♩
    2008.12.10 02: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홋 저도 차에대해선 무지한지라-_-;
    그저 좋아보이기만 합니다 크히히 ㅋㅋ
    • 2008.12.10 13: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자주 찾아 오세요...

      쉽고 재미있는 차얘기를 해드릴겠습니다..^^
  16. 2008.12.10 09:0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행기 타고 왔다가 야단듣고...
    짤리기 싫으니 이런 쑈도 하는군요^^..ㅎㅎㅎ
    • 2008.12.10 13:4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하지만 돌아갈때엔 비행기를 타고 갔다는 소식이 항간에 들리는군요.
      쇼는 쇼였나봅니다...ㅡㅡ*
  17. 2008.12.10 09:2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좋은 아침이에요 빨간여우님~^ㅡ^!!
    여전히 콧물을 훌쩍거리며 새벽같이 하루일과를 시작하고 있습니다 ㅋㅋ
    이런저런 이유로 아직까지 3시 출장전까지 마무리를 못하게되어부렀습니다 ㅋㅋ
    그러고보니 내년도 퇴출 1순위가 될것같아요 ㅡ.ㅜ
    이번에는 진정한 DHL서비스입니다. 가서 공항서 짐주고 4시간대기하고 바로 돌아오는 비행기 ㅋㅋ 미팅이 7주일이후에나 있어 먼저왔다가 나중에 다시가기로 됐거든요^ㅡ^
    그나저나 샤보레(발음맞나요??) 저차는 제 취향인데요 ㅡ.ㅡ? 어제 아침뉴스보니 지원해준다던데, 잘 살아나야될텐데요^ㅡ^
    즐거운 하루되시고~^ㅡ^ 저는 댕겨오겠심둥!!
    • 2008.12.10 13:4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설마 오백이님과 같이 열심인 분을 퇴출하겠습니까...만약 그렇다면 그 회사는 인재를 하나 놓친게 되지 않을까요...
      배송 무사히 마치시고 돌아 오시길 빕니다..^^
  18. 2008.12.10 09: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갈 때는 무엇을 타고 갔답니까^^?
    광고효과,, 물론 있겠죠? 움직임 하나에도 신경쓰는..훗
    이럴때 약간은 BMW족인 저의 자유를 사랑합니다.-0;;;
    • 2008.12.10 13: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고민할 필요없는 맘 편한 자유,,, 제일입니다...ㅋㅋㅋ
  19. 2008.12.10 17:3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어느나라를 가던 정신못차리는 이들이 많네요. ^^
  20. 2012.01.31 09:4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제가 전화를 무엇입니까 제 멋진 주 ! 두번째 (-:


BLOG main image
by 빨간여우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326)
부릉부릉 자동차 이야기 (71)
보고읽은 이야기 (9)
도란도란 이야기 (18)
투덜투덜 이야기 (5)
컴맹이 말하는 컴얘기 (8)
08년 8월 31일이전 (211)
알려고하지 마셈 (3)

달력

«   2017/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